2018.03.09 (금)

  • -동두천 6.1℃
  • -강릉 1.1℃
  • 흐림서울 4.8℃
  • 박무대전 2.8℃
  • 구름많음대구 3.7℃
  • 흐림울산 4.5℃
  • 박무광주 3.8℃
  • 구름많음부산 5.8℃
  • -고창 4.6℃
  • 흐림제주 5.6℃
  • -강화 5.2℃
  • -보은 2.5℃
  • -금산 1.9℃
  • -강진군 4.5℃
  • -경주시 4.2℃
  • -거제 7.5℃
기상청 제공

IPA 환경개선사업 추진실적우수기관 선정 및 개인 표창 수상

지난해 질소산화물 125톤, 초미세먼지 2.2톤, 이산화탄소 8,073톤 절감효과 거둬

IPA 환경개선사업 추진실적우수기관 선정 및 개인 표창 수상
지난해 질소산화물 125톤, 초미세먼지 2.2톤, 이산화탄소 8,073톤 절감효과 거둬


인천항만공사의 신재생에너지 사업도입 및 대기오염물질 배출 저감 노력을 인정받았다.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남봉현)는 인천광역시에서 실시한 환경개선사업 추진실적 평가결과에서 신재생에너지 확대 및 미세먼지 감축을 통한 항만 대기질 개선 우수기관으로 선정되고, 항만시설팀 신재풍 팀장이 유공자 표창을 수상했다고 9일 밝혔다.


IPA는 지난 2016년 3월경부터 인천소재 4개 국영공사(인천국제공항공사, 한국가스공사, 인천항만공사,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로 구성된 ‘인천클린공사협의회’에 참여하여 2016년부터 2019년까지 4년간 환경개선사업을 추진하기로 협약한 바 있다.


협약에 따라 IPA는 항만 유휴공간을 활용하여 10MW의 태양광 발전시설을 도입하고, 선박육상전원공급시설(AMP) 및 LED조명 보급사업 등 클린항만구축을 위한 친환경 인프라 도입 및 에너지 효율화사업에 선제적 노력을 기하였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로 인천항만공사는 지난 한해 질소산화물 125톤, 황산화물 0.2톤, 초미세먼지 2.2톤, 이산화탄소 8,073톤을 감축하는 효과를 거뒀다.


IPA는 인천항의 양적성장과 더불어 질적성장에도 눈을 돌려 환경개선사업 실행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으며, 향후에도 新국제여객부두 및 신항 ‘컨’부두 고압 AMP 설치 및 햇빛․바람을 활용한 배후단지 신재생에너지 확대 도입 등에 지속적인 투자와 대기오염물질 감축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이번에 유공자로 선정된 인천항만공사 항만시설팀 신재풍 팀장은 인천항 전력수급 및 운영계획은 물론 갑문운영건물 에너지 1등급 획득, 항만 유휴공간을 활용한 태양광 발전소 설치 및 대형선박육상전원공급시설 활성화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인천항만공사 항만시설팀 신재풍 팀장은 “전세계적으로 강화되고 있는 환경규제와 기후변화, 현 정부 환경이슈 등에 대응하기 위한 노력을 계속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항만 주변 시민의 삶의 질 개선 및 지속가능한 친환경 항만구축을 위해 에너지 신사업 창출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