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07 (목)

  • 맑음동두천 12.1℃
  • 구름많음강릉 7.8℃
  • 맑음서울 11.7℃
  • 연무대전 11.5℃
  • 구름많음대구 10.7℃
  • 흐림울산 9.2℃
  • 구름조금광주 10.9℃
  • 구름많음부산 13.9℃
  • 구름조금고창 8.6℃
  • 구름조금제주 9.3℃
  • 맑음강화 11.0℃
  • 구름많음보은 10.4℃
  • 구름많음금산 10.6℃
  • 맑음강진군 11.5℃
  • 구름많음경주시 10.2℃
  • 구름많음거제 13.0℃
기상청 제공

부산항만공사 남기찬 사장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동참

부산항만공사 남기찬 사장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동참


부산항만공사 남기찬 사장이‘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동참했다. 부산항만공사는 남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전원이 일회용컵 대신 개인컵 또는 텀블러 사용하는 환경 캠페인인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를 본사 3층 임원실에서 진행했다고 7일 밝혔다.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는 제주도의 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해 세계자연기금(WWF)과 제주패스가 2018년 11월부터 실시한 ‘플라스틱 줄이기 릴레이 캠페인’이다.


남기찬 사장은 부산시설관리공단 추연길 이사장으로부터 지명을 받아 이날 참여했다. 남 사장은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 확산을 위해 다음 참여자로 한국자산관리공사 문창용 사장과 BNCT 사장 John M. elliott을 지명했다.
 

남기찬 사장은 임직원들과 함께 플라스틱 사용을 줄일 것을 다짐하고 캠페인을 널리 확산시키기 위해 참여 인증사진을 부산항만공사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 등 소셜미디어(SNS) 계정에 행사 직후 게시했다.


공사는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앞서 2017년 9월부터 자체적으로‘일회용품 줄이기 운동’을 시행 하였으며, 전 임직원이 개인용 텀블러를 사용하고 있다.
 

임직원들은 본사 2층에 위치한 사내카페에서 개인용 텀블러 및 종이빨대를 이용하면서 애사심도 높아지고 환경보호에도 앞장선다는 자부심을 갖게 되었다고 입을 모은다.


공사는 이외에도 재활용품 우선구매, 우산빗물 제거기 설치 등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한 자체 캠페인을 활발하게 진행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