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2 (화)

  • 구름조금동두천 12.5℃
  • 구름조금강릉 14.1℃
  • 맑음서울 16.1℃
  • 구름많음대전 14.2℃
  • 구름조금대구 13.4℃
  • 맑음울산 16.9℃
  • 구름많음광주 16.4℃
  • 맑음부산 16.5℃
  • 맑음고창 13.2℃
  • 구름많음제주 19.1℃
  • 구름많음강화 13.3℃
  • 구름많음보은 10.6℃
  • 구름많음금산 9.9℃
  • 구름많음강진군 13.1℃
  • 맑음경주시 11.6℃
  • 구름조금거제 16.6℃
기상청 제공

광양항 준설토 투기장 융·복합 물류단지로 새롭게 태어난다

광양항 준설토 투기장 융·복합 물류단지로 새롭게 태어난다
11일 항만재개발 실시협약 체결, 여수산업단지 용지난 해소 기대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와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는 11일 ‘광양항 3단계 준설토 투기장 항만재개발사업(이하 율촌 융·복합 물류단지 조성사업)’에 대한 실시협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율촌 융·복합 물류단지 조성사업은 총사업비 4,562억 원을 투입하여  2019년부터 2029년까지 10년간 미래신소재, 복합첨단산업, 복합물류제조 등이 입주할 수 있는 여의도 면적(318만㎡)의 부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현재 인근 화학업체나 물류업체 등 다수 기업들이 입주 의향을 밝힌 상황이다.


여수산업단지 인근에 조성되는 이 부지는 석유화학 입주기업들이 미래 신산업 투자(약 7조원) 용지로 조기에 공급해줄 것을 정부에 건의한 지역이다. 이번 물류단지 조성은 여수산단의 용지 확보 어려움 해소뿐만 아니라, 수출입 물류 활성화를 통해 여수광양항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정부는 경제장관회의(2018. 10., 2019. 3.)에서 여수광양만권의 부족한 산업용지를 조기에 공급하기 위한 핵심과제로 이 사업을 선정하였다. 이후 협상기간 단축(2개월), 부처 간 협업 등을 통해 물류용지 조기공급 절차를 신속히 이행하였으며, 앞으로도 속도감 있게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진입교량, 오·폐수시설, 하수종말처리장 등 정부지원 기반시설 조성을 통해 입주기업들이 사업을 안정적으로 운영하도록 하여 율촌 융·복합 물류단지를 단기간 내 활성화시킬 계획이다.


해양수산부는 본 사업이 완료되면 4만 5천여 명의 신규 일자리 창출 효과뿐만 아니라 8조 3천여억 원의 생산유발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약 940만 톤의 신규 물동량 창출로 여수광양항 물동량(2018년: 3억 톤) 증가에도 일조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오운열 해양수산부 항만국장은 “기존 준설토 투기장을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융·복합 물류단지로 조성하는 이 사업은 국가 및 지역경제 발전에 크게 이바지할 것”이라며, “율촌 융‧복합 물류단지 조성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