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2 (목)

  • -동두천 -2.7℃
  • -강릉 0.9℃
  • 맑음서울 -2.7℃
  • 맑음대전 -2.7℃
  • 맑음대구 1.8℃
  • 구름조금울산 0.4℃
  • 구름많음광주 -0.1℃
  • 맑음부산 2.8℃
  • -고창 -3.9℃
  • 흐림제주 4.3℃
  • -강화 -1.1℃
  • -보은 -6.7℃
  • -금산 -5.4℃
  • -강진군 -1.4℃
  • -경주시 -3.8℃
  • -거제 0.5℃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연근해어업구조개선법 등 해수부 법률 2건 국회 통과 연근해어업구조개선법 등 해수부 법률 2건, 국회 통과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연근해어업의 구조개선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4·16세월호참사 피해구제 및 지원 등을 위한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등 해수부 소관 법률 개정안 2건이 20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였다고 밝혔다. 주요 개정사항을 살펴보면,「연근해어업의 구조개선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서는 외국과의 어업협정 이행 지연으로 피해를 입은 어업인에 대해 대체어장 출어비용 등을 지원하거나 어선감척 대상자로 우선 선정할 수 있도록 하였다. 이를 통해 한․일 어업협상 지연으로 일본 측 EEZ에서의 조업활동이 제한되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어업인들을 지원하고, 협상력을 강화할 수 있는 법적 근거가 마련되었다. 아울러, 종전에는 감척사업 대상을 ‘어선어업’에 한정하였으나 개정안에서 ‘어선어업 및 어구어업’으로 확대 조정함으로써 어업구조개선이 보다 효과적으로 이루어지도록 하였다. 「4·16세월호참사 피해구제 및 지원 등을 위한 특별법」개정안에서는 국가가 미수습자의 수습을 위한 최선의 조치를 해야 함을 명시하였다. 또한 세월호 선체 인양 과정에서 발생한 유류오염 등으로 어업인이 피해를 입은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