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0 (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2016년 8월 전국 항만물동량, 총 1억 1천445만 톤 처리

2016년 8월 전국 항만물동량, 총 1억 1천445만 톤 처리
'컨' 물동량, 전년 동월 대비 0.7% 감소한 2,124천TEU 처리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석)는 2016년 8월 전국 무역항에서 처리한 항만 물동량이 총 1억 1천445만 톤(수출입화물 9천368만 톤, 연안화물 2천77만 톤)으로 전년 동월(1억2천432만톤) 대비 5.8% 감소하였다고 밝혔다.


목포항, 포향항은 전년 동월 대비 4.8%, 1.4% 증가하였으나, 광양항, 평택당진항, 인천항은 11.4%, 11.1%, 11.0% 각각 감소했다.


품목별로 보면 화공품이 전년 동월 대비 8.6%로 가장 큰 증가세를  보였으며, 기계류, 양곡도 각각 3.4%, 2.3% 증가한 반면, 철재는 15.0%로 크게 감소하였고, 유연탄과 목재도 각각 14.7%, 13.5% 감소했다.


비컨테이너 화물 처리 물동량은 총 7천8,594만 톤으로 전년 동월(8천6,129만 톤) 대비 8.7% 감소했다. 목포항, 포항항, 동해․묵호항 등은 증가세를 나타낸 반면, 인천항을 비롯한 광양항, 평택․당진항 등은 감소세를 보였다.

목포항은 유연탄 수입의 소폭 증가와 연안운송을 통한 유류 입항  물량 증가로 전년 동월 대비 3.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포항항은 철강재 생산을 위한 광석 수급 조정으로 인해 일시적인 광석 수입 물량 증가로 전년 동월 대비 1.1% 증가했다.

반면, 인천항은 유류품목의 물량 감소, 전월 바다모래 물량 증가로 인한 수급조정으로 인해 전년 동월 대비 16.3% 감소했으며, 광양항은 글로벌 철강 수요부진 및 수입규제 등으로 인해 철강재 수출 감소와 이에 따른 원자재인 광석 수입 감소로 인해 전년   동월 대비 13.3% 감소했다.
 

품목별로 보면 화공품, 양곡 등의 물동량이 전년 동월 대비 각각 16.3%, 4.2% 증가한 반면, 철재, 유연탄, 자동차 등은 16.0%, 14.7%, 14.5% 감소했다.

화공품은 국제 유가의 하락, 석유화학 원료 수요 증가와 화공품 가공재 강세 등으로 인해 전년 동월 대비 16.3% 증가했으며, 양곡는 지난해 대비 곡물류 가격의 하향세 등의 영향으로 평택·당진항, 울산항 등에서 양곡 수입물량 증가로 전년 동월 대비 4.2% 증가했다.

반면, 철재의 경우, 글로벌 철강 수요부진으로 인해 광양항, 포항항의 철강재 수출 감소, 부산항의 철재 수입 감소로 전년 동월 대비 19.2% 감소했으며,

유연탄은 인천 영흥발전소 및 하동화력발전소 등에서 유연탄 수입물량  감소로 인해 전년 동월 대비 14.7%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2016년 8월 전국항만 컨테이너 처리 물동량은 전년 동월(2,138천 TEU) 대비 0.7% 감소한 2,124천TEU를 기록했다.


항만별로 살펴보면, 부산항은 전년 동월 대비 2.8% 감소한 1,596천 TEU를 기록했다.


수출입 물동량은 1.1% 소폭 감소한 774천 TEU를, 환적 물동량은 4.4% 감소한 823천 TEU를 기록했다.

광양항은 전년 동월 대비 3.9% 증가한 180천 TEU를 기록했다. 수출입은 11.3% 증가한 150천 TEU를, 환적은 22.2% 감소한 30천 TEU를 처리했다.

인천항은 중국, 베트남, 대만과의 수출입 물동량의 지속적인 증가로 전년 동월 대비 8.9% 증가한 219천 TEU를 기록했다.
한편, 2016년 8월까지 세계 10대 항만의 컨테이너 물동량은 전년 동기(14,108만 TEU)와 비슷한 수준인 14,114만 TEU를 기록했다.

세계 1위인 상하이항은 전년대비 0.7% 증가한 2,447만 TEU를 처리했으며, 싱가포르항은 2,044만 TEU(3.1%↓)를 처리하여 2위를, 선전항은 1,580만 TEU(1.1%↓)를 처리하여 3위를 기록했다.

닝보-저우산항은 1,474만 TEU(3.8%↑)를 처리하여 4위를 유지했으며, 부산항은 전년 동기(1,302만 TEU) 대비 0.8% 감소한 1,292만 TEU를 처리하여 5위를 기록했다.
 
홍콩항(1,249만 TEU, 9.4%↓)은 6위를, 칭다오항(1,196만 TEU, 3.8%↑)은 7위를 기록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