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14.3℃
  • 맑음강릉 18.3℃
  • 황사서울 13.7℃
  • 황사대전 15.4℃
  • 황사대구 19.7℃
  • 맑음울산 20.1℃
  • 황사광주 15.2℃
  • 맑음부산 18.5℃
  • 맑음고창 13.7℃
  • 황사제주 16.8℃
  • 구름조금강화 12.3℃
  • 구름조금보은 14.6℃
  • 구름조금금산 13.7℃
  • 구름조금강진군 16.4℃
  • 맑음경주시 19.5℃
  • 맑음거제 17.9℃
기상청 제공

속보


대우조선해양, 신형 호위함‘대전함’진수식 거행

대우조선해양, 신형 호위함‘대전함’진수식 거행 2,800t급 신형 호위함(FFG Batch-II) 5번함대공•대함•대잠 작전에 탁월한 수행능력 갖춘 최신 무기체계 장착 대공•대함•대잠수함 작전 수행능력을 갖춘 한국해군 2800톤급 신형 호위함(FFG Batch-II) ‘대전함’ 진수식이 3일 오후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에서 거행됐다. 대전함은 노후화된 호위함(FFG, Frigate)과 초계함(PCC, Patrol CombatCorvette)을 대체하기 위해 2011년부터 2023년까지 총 8척의 신형 호위함을 확보하는 울산급 Batch-II 사업의 다섯번째 함정이다. 해군은 광역시, 도의 지명을 호위함의 함명으로 사용해 온 전통에 따라 이번 5번함의 함명을 ‘대전함’으로 제정했다. 이날 진수식에는 부석종 해군참모총장을 주빈으로 정승균 기획관리참모부장, 방극철 방위사업청 함정사업부장, 거제시 서일준 국회의원, 대우조선해양 이성근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으며,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사회적 거리 두기를 유지한 가운데 행사 규모를 축소해 진행했다.진수줄 절단은 전통적으로 주빈의 부인이 진수도끼로 진수 테이프를 자르게 되는데, 이날 진수식에서는 주빈으로 참석한 부석종 해군참모총장의 부인 백미자 여사가 진수 도끼로 함정에 연결된 진수줄을 절단했다. 대전함은 길이 122미터, 폭 14미터, 높이 34미터, 무게 2800톤에 최대 속력은 30노트(약 56km/h)로 운항할 수 있으며, 해상작전헬기 1대를 탑재할 수 있다. 주요 무장으로 5인치 함포와 근접방어무기체계, 대함유도탄, 장거리 대잠유도탄 등 최신 무기체계를 장착해 대공ㆍ대함ㆍ대잠 작전에 탁월한 수행능력을 갖췄다. 또한 이번 신형 호위함은 선체고정식소나(HMS)와 함께 예인선배열소나(TASS)를 탑재해 잠수함 탐지능력 및 함 생존성을 더욱 강화했다. 대우조선해양은 울산급 Batch-II 시리즈 호선 중 지난 2018년 2월 인도한 1번함 ‘대구함’과 지난해 12월 인도한 2번함 ‘경남함’까지 건조를 완료했으며, 이날 진수식을 가진 5번함을 현재 건조 중이다. 한편 이날 진수식을 마친 호위함은 마무리 의장공사와 운항테스트 등 다양한 전력화 시험을 거쳐 2022년 말 건조를 마치고 한국 해군 측에 인도돼 실전 배치될 예정이다.



배너
한국해양소년단연맹 여수시청소년해양교육원 민간위탁 운영기관 선정
한국해양소년단연맹 여수시청소년해양교육원 민간위탁 운영기관 선정 한국해양소년단연맹(총재 강무현)이 오는 7월 개관 예정인 여수시청소년해양교육원 민간위탁 운영기관으로 선정되었다. 지방자치법 제104조, 여수시 사무의 민간위탁 기본 조례 제4조 및 제8조, 여수시 청소년 해양교육원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 제13조에 따라 사업수행 능력 및 재정능력이 안정적인 법인 기관들의 경쟁입찰을 통해 여수시 수탁기관선정심의위원회에서 제출한 서류심사와 면접심사를 거쳐 연맹이 최종 선정되었다. 다가오는 7월 개관 예정인 여수시청소년해양교육원은 지하1층부터 지상4층으로 구성되어있고, 연면적 6,238㎡의 규모로 여수시 수정동에 완공을 앞두고 있다. 1층은 수영장과 스쿠버다이빙풀, 식당 및 부대시설 이용이 가능하고 2층에는 해양환경 탐험관, 해양안전 교육관, 해양레포츠 체험관, VR체험관, 4D 영상관 등 여러 가지 체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되어있다. 또한 3층, 4층에는 150여명 수용 가능한 생활관 및 강당으로 이루어져 있어 청소년해양교육원으로 최적의 조건을 갖추고 있다. 연맹은 교육원을 통하여 청소년 대상 해양 안전 및 해양 레포츠 체험 프로그램 운영, 청소년 해양진로 및 직


배너
배너
해양부 낚시어선협회 낚시용품업체 낚시쓰레기 전국 일제 수거 행사 개최 해양부 낚시어선협회 낚시용품업체 낚시쓰레기 전국 일제 수거 행사 개최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석)는 바다의 날(5월31일)에 해양수산부(이하 “해수부”)와 (사)한국낚시어선협회(이하 “협회”), 낚시용품업체가 힘을 합쳐 낚시쓰레기 전국 일제 수거 행사를 갖는다고 밝혔다. 이 행사는 낚시어선 어업인 스스로 삶의 터전을 쾌적하게 가꾸고 지속가능한 낚시터를 만드는 실천운동 필요성에 공감하면서 해수부, 협회, 조구업체가 뜻을 함께 모으게 되었다 메인 행사 겸 개회식은 오전 10시에 인천 영흥도 선착장에서 실시되며 전국 8개 시ㆍ도에서 참여인력 2,000여명과 낚시어선 30척 등의 선박이 주요 갯바위 낚시터, 무인도, 항ㆍ포구 등에서 낚시쓰레기를 수거한다. 사에서는 “낚시어선 해상안전 결의대회”도 개최한다. 조민상 한국낚시어선협회장을 비롯한 전국의 낚시어선업 관계자들은 낚시어선 안전운항을 위한 의지를 다지는 한편, 향후 “안전운항수칙” 실천운동을 적극적으로 펼쳐 나가기로 결의할 계획이다. 해양부에서는 신현석 어업자원정책관이 낚시쓰레기 전국 일제 수거 및 해상안전 결의대회에 참석하여 낚시어선업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함께 쓰레기 수거활동을 할 예정이다. 신현석 정책관은 “지난

한국해양소년단연맹 여수시청소년해양교육원 민간위탁 운영기관 선정 한국해양소년단연맹 여수시청소년해양교육원 민간위탁 운영기관 선정 한국해양소년단연맹(총재 강무현)이 오는 7월 개관 예정인 여수시청소년해양교육원 민간위탁 운영기관으로 선정되었다. 지방자치법 제104조, 여수시 사무의 민간위탁 기본 조례 제4조 및 제8조, 여수시 청소년 해양교육원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 제13조에 따라 사업수행 능력 및 재정능력이 안정적인 법인 기관들의 경쟁입찰을 통해 여수시 수탁기관선정심의위원회에서 제출한 서류심사와 면접심사를 거쳐 연맹이 최종 선정되었다. 다가오는 7월 개관 예정인 여수시청소년해양교육원은 지하1층부터 지상4층으로 구성되어있고, 연면적 6,238㎡의 규모로 여수시 수정동에 완공을 앞두고 있다. 1층은 수영장과 스쿠버다이빙풀, 식당 및 부대시설 이용이 가능하고 2층에는 해양환경 탐험관, 해양안전 교육관, 해양레포츠 체험관, VR체험관, 4D 영상관 등 여러 가지 체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되어있다. 또한 3층, 4층에는 150여명 수용 가능한 생활관 및 강당으로 이루어져 있어 청소년해양교육원으로 최적의 조건을 갖추고 있다. 연맹은 교육원을 통하여 청소년 대상 해양 안전 및 해양 레포츠 체험 프로그램 운영, 청소년 해양진로 및 직

한국해양대 국제해양문제연구소, ‘동아시아 해역과 해양 활동’ 주제로 국제학술대회 개최 한국해양대 국제해양문제연구소, ‘동아시아 해역과 해양 활동’ 주제로 국제학술대회 개최 한국해양대학교 국제해양문제연구소(소장 정문수)는 온라인회의 방식을 활용해 제10회 세계해양문화연구소협의회(WCMCI) 국제학술대회 및 제16회 해항도시 국제학술심포지엄 ‘동아시아 해역과 해양 활동’을 해사대학 신관 210호 세미나실에서 지난달 26,27일 양일간 개최했다고 밝혔다. 세계해양문화연구소협의회(WCMCI)는 한국·중국·일본·대만의 주요 해양인문사회과학 연구기관들이 모여 2010년 3월 결성한 학술연구협의체로서 창립 초기부터 한국해양대 국제해양문제연구소가 사무국을 맡고 있다. 또 2011년부터 매년 대표자회의와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해 해양문화 분야의 연구성과를 공유·발신해 해양문화연구의 방향성을 제시하고 있다. 이번 국제학술대회는 코로나19로 인해 직접적인 국제교류가 어려운 상황에서 기존의 대면회의 방식과 함께 온라인을 통한 비대면회의 방식을 적극 활용해 한국·중국·일본·대만·영국 등 14명의 연구자가 ‘섬과 해안에서의 해양활동’과 ‘동아시아 해역에서의 사람의 이동’에 대한 발표와 ‘구항 재개발과 비교’에 관한 발표가 진행됐다. 실시간으로 소통·교류하는 장을 마련해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
에어서울 칭다오 신규 취항 '중국 노선부터 속속 운항 재개' 에어서울 칭다오 신규 취항 '중국 노선부터 속속 운항 재개'10월 20일 중국 칭다오 노선 첫 취항코로나 확산 이후 중단됐던 서울발 칭다오 직항편 다시 열려옌타이 노선에 이은 코로나 이후 2번째 국제선 신규 취항 에어서울(대표 조규영)이 내일(20일)부터 인천~칭다오에 주 1회(화요일) 스케줄로 신규 취항한다고 밝혔다. 서울(인천)~칭다오 노선은 올해 초 코로나19 확산 이후 모두 중단됐었으나, 최근 한중 비즈니스 교류가 꾸준히 늘어남에 따라 국적사 중에서는 에어서울이 처음으로 서울발 칭다오 노선 운항을 시작하게 됐다. 에어서울은 지난 8월에도 중국 옌타이에 신규 취항했다. 옌타이와 칭다오 모두 코로나 이전에는 운항하지 않았던 노선이지만, 상용 수요를 목표로 새롭게 취항을 결정했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칭다오는 출장 및 유학 등으로 이용객이 많은 노선인데 직항편이 없어지면서 불편을 겪고 있는 분들이 많은 것으로 들었다.”며, “우선은 주 1회 운항으로 시작하지만, 상황에 따라 지속 증편해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에어서울은 이번에 취항하는 인천~칭다오 노선의 정기편 외에도 10월 22일에는 교민들의 이동을 위해 국토부와 협력해 전세편을 운항하기로 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