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8 (일)

  • 구름많음동두천 9.8℃
  • 맑음강릉 16.6℃
  • 흐림서울 11.1℃
  • 흐림대전 12.4℃
  • 구름많음대구 12.3℃
  • 구름많음울산 13.1℃
  • 구름조금광주 14.8℃
  • 구름조금부산 14.6℃
  • 구름많음고창 14.9℃
  • 맑음제주 15.9℃
  • 구름많음강화 9.0℃
  • 흐림보은 11.0℃
  • 흐림금산 12.2℃
  • 맑음강진군 14.2℃
  • 구름많음경주시 13.3℃
  • 맑음거제 11.1℃
기상청 제공

해사칼럼

전체기사 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해수부, 관계기관과 함께 울산연안 해양환경개선 나서 해수부, 관계기관과 함께 울산연안 해양환경개선 나서수은 오염도 개선을 위해 산업단지 수로 오염토 준설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와 울산광역시(시장 송철호)는 울산연안 특별관리해역의 해양환경 개선을 위하여 울주군에서 온산국가산업단지 수로 내에 퇴적된 중금속 오염토를 제거하는 준설작업을 이달 중에 착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는 최근까지 양 기관이 울산연안의 중금속 오염도 조사 등 해양환경 실태조사 결과에 따라 울산연안의 해양환경 개선을 위하여 기관별 역할을 정립하고 단계별 조치사항을 논의한 바에 따른 것이다. 해양수산부는 해양환경기준을 유지하기가 어렵거나 해양환경 및 생태계에 문제가 발생할 우려가 있는 곳을 특별관리해역으로 지정하고, 관리해역 내 사업장에서 배출되는 오염물질을 총량으로 규제하는 ‘연안오염총량관리제’를 관할 지자체와 함께 시행해 오고 있다. 울산연안 특별관리해역의 경우, 2018년부터 국내 최초로 중금속을 대상으로 연안오염총량관리제를 시행해왔고, 2027년까지 해저퇴적물 내 구리, 아연, 수은의 농도를 해양환경기준 이하로 개선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울산광역시는 이를 위하여 ‘제1차(‘18~’22) 울산연안 특별관리해역 연안오염총량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