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19 (수)

  • -동두천 8.3℃
  • -강릉 11.4℃
  • 맑음서울 9.4℃
  • 맑음대전 10.3℃
  • 맑음대구 12.7℃
  • 맑음울산 13.8℃
  • 맑음광주 10.9℃
  • 맑음부산 13.6℃
  • -고창 8.2℃
  • 맑음제주 12.4℃
  • -강화 9.7℃
  • -보은 9.0℃
  • -금산 9.0℃
  • -강진군 10.9℃
  • -경주시 13.0℃
  • -거제 13.4℃

SM상선 한-중노선 정상 운항

KCX 노선 정상대로 화물 선적 후 톈진 출항, 칭다오 거쳐 부산 도착 예정

SM상선 한-중노선 정상 운항
KCX 노선 정상대로 화물 선적 후 톈진 출항, 칭다오 거쳐 부산 도착 예정
한진해운 채무나 황정협 가입은 운항과 상관없어


SM 상선의 한국과 중국을 연결하는 KCX(Korea China Express) 노선의 첫항차Fesco Trader호는 4월 15일, 톈진(신강항)에서 화물 선적 후 정상적으로 출항하여 중국 칭다오를 거쳐 4월 19일 부산항에 도착 예정이다.


동 노선에 선적된 화물은 금주 20일 부산에서 출항인 미주노선 CPX 와 연계 예정이다. 또한, 동 화물들은 부산항에서 환적 후 미국 서안 롱비치로 운송된다.


일각에서 나온 “SM 상선은 황정협에 가입을 하지 못하여 화물을 실을 수 없다.”라는 주장은사실과 다르다.


SM 상선이 개설한 한-중노선과아주노선은 미주 연계서비스를 목적으로 개설하여 부산항 환적 화물 증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생각한다.


한편, SM 상선과 한진해운 채무와는 전혀 상관이 없는 문제이며, 황정협 가입과도 상관이 없다. SM 상선은 황정협 신규 가입을 위해양국 황정협과 지속 논의중에 있다.


SM 상선 미주 노선은 닝보~상하이~광양~부산~롱비치~부산 순으로 기항하며 부산발 롱비치까지 9일 운송으로 시장 내 최단기간 서비스 제공 예정이다.


관련태그

sm상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