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04 (목)

  • -동두천 25.2℃
  • -강릉 25.2℃
  • 흐림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4.7℃
  • 구름조금대구 23.6℃
  • 구름많음울산 22.6℃
  • 구름많음광주 24.0℃
  • 구름조금부산 21.3℃
  • -고창 25.3℃
  • 구름많음제주 23.6℃
  • -강화 22.9℃
  • -보은 23.9℃
  • -금산 23.7℃
  • -강진군 23.3℃
  • -경주시 24.4℃
  • -거제 22.4℃

4월까지 누적 수산물 수출액 14.7% 증가 12개월 연속 상승

4월까지 누적 수산물 수출액 14.7% 증가... 12개월 연속 상승
김 수출 55.0% 증가하며 상승세 주도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석)는 올해 1월부터 4월까지의 누적 수산물 수출액은 전년 동기(6억 불) 대비 약 14.7% 증가한 6억 8천8백만 불로 잠정 집계되었다고 밝혔다.


4월 당월 수산물 수출액은 2억 7백만 불로 2013년 10월 2억 2천7백만 불을 기록한 이후 3년 6개월 만에 최고의 실적을 기록하였다. 이는 전년 동월 수출액(1억 6천6백만 불)에 비해 24.6% 증가한 것으로 작년 5월부터 12개월 연속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다.


4월까지의 수출상대국별 누적 수출액을 살펴보면 아세안(1억 2천만 불, 37.2%↑), 유럽연합(5천6백만 불, 22.7%↑)이 수출 증가세를 주도하였으며, 최대 수출 상대국인 일본(2억 3천3백만 불, 14.5%↑)으로의 수출도 증가하였다. 다만, 중국으로의 수출은 주요 수출품목이었던 오징어의 수출이 부진하여 3월까지는 전년대비 7.1% 감소하였으나, 김 수출 호조에 힘입어 4월부터는 증가세로 전환하여 1억 9백만 불(5.2%↑)의 수출액을 기록하였다.


4월까지의 품목별 누적 수출액을 살펴보면, 수출 1위 품목인 참치(1억 6천7백만 불, 20.7%↑)와 수출 2위 품목인 김(1억 6천7백만 불, 55.0%↑) 모두 크게 증가하였다. 특히 김은 일본, 중국의 작황 부진 등에 따라 수요가 증가하면서 4월에만 전년 동월 대비 수출액이 92.9% 증가하는 등 수출이 급증하고 있다. 반면 지난해 수출 3위 품목이었던 오징어(1천7백만 불, 61.6%↓)는 어획량 감소와 재고량 소진 등으로 인해 수출액이 감소하였다.


최완현 해양수산부 수산정책관은 “세계 각국과의 치열한 경쟁 속에서도 수산업계의 노력 덕분에 수산물 수출액이 작년 5월부터 연속 증가하는 성과를 달성할 수 있었다.”라며 “이번 달 중국과 태국에서 개최되는 국제박람회에 우리 수출업체의 참가를 지원하고, 시장개척단을 파견하여 현지 조사를 진행하는 등 수산물 수출이 지속 확대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