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0 (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KSS해운 2016년 반기 영업실적 발표

KSS해운, 2016년 반기 영업실적 발표
KSS해운(대표이사 이대성, www.kssline.com)은 12일 ▲ 매출액 698억원 ▲ 영업이익 150억원의 2016년 반기 영업실적을 발표했다.

상반기 가스 및 케미칼 시장은 물동량 감소와 선복증가로 인한 운임하락 어려움이 가중되었으나, 가스부문은 지난 5월 도입한 GAS TIGERS호 운항과 기존의 장기계약을 기반으로 안정적인 매출을 기록하였으며, 케미칼 부문도 적극적인 신규 화물 및 화주 개발과 항차용선을 시행하여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소폭 증가하였다. 하반기에는 계약조건 변경(T/C에서 CVC)을 추진중인 GAS SUMMIT호의 계약이 확정되면 GAS TIGERS의 본격적인 매출발생과 함께 매출액의 증가가 예상된다.

영업이익은 GAS POWER호 대선료 인상, 신규 선박 GAS TIGERS 운항 등으로 전년 동기 대비 12억(9.5%) 증가하였다. 이로써 회사는 2012년부터 중/대형 가스선박 5척을 신규 도입이후 영업이익율은 지속 상승하여 금년 상반기는 21.45%(5년 평균 16.01%)로 역대 최고를 기록하였다.

당반기 순이익은 엔화 강세에 따른 외화환산손실 발생 및 자사주의 사내복지기금 출연에 따른 1회성 비용 발생에 따라 일시 적자를 기록하였으나, 3분기부터 흑자 전환될 것으로 예상된다.

2017년 6척(중/대형 가스선박 5척, 케미칼 선박 1척) 및 2018년 2척(케미칼 선박 2척)이 도입될 예정이며, SHELL 등의 대형 화주와의 5~7년의 장기계약이 체결된 동 선박 도입시 큰 폭의 외형성장 및 수익성 확대가 예상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