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29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해양부 학 학 관 함께 모여 우리나라 해사분야 역량 높인다

영암에서 국제해사기구 주요 이슈 대응 위한 협의회 개최

산 학 학 관 함께 모여 우리나라 해사분야 역량 높인다
영암에서 국제해사기구 주요 이슈 대응 위한 협의회 개최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8월 29일(화)부터 30일(수)까지 전남 영암에서 국제해사기구(IMO)의 주요 전략 및 이슈에 대응하기 위한 ‘제8차 국제해사협의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국제해사기구에서는 깨끗한 바다에서 안전하고 효율적인 선박의 운항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이내비게이션, 친환경선박 등 높은 수준의 기술 기준을 꾸준히 논의 및 개발해오고 있다. 향후 15년간 약 1,400조원 이상의 시장 형성이 전망되는 등 경제적 파급효과가 매우 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해양수산부는 2015년부터 산·학·연·관 합동으로 ‘국제해사협의회’를 운영하여 전략적인 대응방안을 논의해 왔다.


8회 째를 맞은 이번 회의에는 해양수산부를 비롯하여 해양수산개발원, 선박안전기술공단 등 관계자와 국내 해운·해사·조선분야 전문가 60여 명이 참석하여 국제해사기구에서 다루어지고 있는 연구과제들에 대한 중간 점검 및 주요 현안에 대한 대응방안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29일(화)에는 국제해사기구 회의별 주요 참석인력 등을 구축하기 위한 ‘IMO 전문가그룹’ 운영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참석자들의 실무역량 강화를 돕기 위해 ‘국제해사기구 전략계획*’ 및 의제문서 작성법 등에 대한 교육도 함께 실시할 계획이다.


30일(수)에는 국제해사기구에서 다루어지고 있는 주요 현안과 관련하여 추진 중인 연구과제를 공유하고, 주요 현안 대응 전략 등을 심층적으로 논의하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박광열 해양수산부 해사안전국장은 “이내비게이션(e-Navigation), 친환경 선박, 자율운항선박 등 국제해사기구에서 논의되는 기술기준 선점을 위한 국가 간 경쟁이 치열한 상황이다.”라며, “국제해사협의회를 통해 침체되어 있는 해운·조선 산업계에도 신(新) 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