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13.8℃
  • 구름조금강릉 16.0℃
  • 구름많음서울 13.8℃
  • 구름조금대전 16.2℃
  • 구름많음대구 18.6℃
  • 구름많음울산 17.8℃
  • 구름많음광주 15.7℃
  • 흐림부산 18.5℃
  • 구름많음고창 15.5℃
  • 흐림제주 19.0℃
  • 구름많음강화 13.2℃
  • 구름많음보은 15.3℃
  • 구름많음금산 14.2℃
  • 구름조금강진군 17.1℃
  • 구름많음경주시 17.7℃
  • 흐림거제 19.0℃
기상청 제공

FIRA 남해본부 경남 남해 고성에 해삼 서식기반 확대

FIRA 남해본부 경남 남해 고성에 해삼 서식기반 확대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FIRA) 남해본부(본부장 민병주)는 경상남도 남해군, 고성군으로부터 해삼 서식기반 조성사업을 위탁받아 올해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동 사업은 해삼 서식지 조성을 목적으로 자연석 8,500m3를 시설할 예정이며, 소요예산은 남해군 5억원, 고성군 3.1억원이 투입될 계획이다.


해삼은 바다의 인삼으로 불릴 정도로 그 효능과 가치를 인정받아 고급 식재료와 건강 및 약용식품으로 널리 쓰이며, 마을어장 내에서 공동으로 손쉽게 채취가 가능해 어업인들에게 호평을 얻고 있다.


FIRA 남해본부는 경상남도 남해군 앵강만, 고성군 두포리 해역은 해삼이 대량 서식할 수 있는 최적의 환경여건이며, 해삼 서식기반 조성을 통해 부가가치가 높은 해삼이 지역 어업인들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해삼은 조성 후 3∼4년 정도 지나야 채취가 가능하기 때문에 지속적 모니터링을 통해 체계적 해삼자원관리를 진행해나갈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