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1 (목)

  • 흐림동두천 9.0℃
  • 구름많음강릉 7.8℃
  • 구름많음서울 9.2℃
  • 구름많음대전 10.9℃
  • 구름많음대구 10.2℃
  • 구름많음울산 7.8℃
  • 구름많음광주 10.0℃
  • 구름많음부산 9.3℃
  • 구름많음고창 7.5℃
  • 구름많음제주 11.9℃
  • 구름많음강화 8.1℃
  • 구름많음보은 6.4℃
  • 흐림금산 9.1℃
  • 흐림강진군 9.0℃
  • 구름많음경주시 8.0℃
  • 흐림거제 9.4℃
기상청 제공

수과원 고수온 대비 맞춤형 전복 양식관리 컨설팅 추진

수과원, 고수온 대비 맞춤형 전복 양식관리 컨설팅 추진
지난해 피해 컸던 신안군 전복 양식장 현장 기술 지원


해양수산부 국립수산과학원(원장 서장우)은 ‘찾아가는 국립수산과학원’ 프로그램의 하나로 지난해 여름철 고수온 기간에 전복 폐사로 피해가 심했던 전남 신안군을 대상으로 ‘맞춤형 전복 현장 컨설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전남도에서는 4개 군(신안, 완도, 강진, 고흥)의 461어가에서 7.5천만마리의 전복이 폐사하여 약 495억 원의 재산피해가 있었다.


특히, 신안군은 150어가에서 1.7천만 마리가 죽어 136억 원의 피해가 발생하여 다른 지역에 비해 규모가 컸다. 신안군의 전복 폐사원인은 전복의 방란•방정으로 영양상태가 떨어진 상태에서 고수온 시기와 겹치면서 폐사하였고, 또한 높은 수온으로 수정란이 부패하면서 용존산소 감소, 수질 악화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해 피해가 컸던 것으로 분석됐다.


따라서, 전복 산란시기와 고수온이 겹치는 시기에 양식전복의 사육관리는 매우 중요하다. 수산과학원 남해수산연구소(전남 여수시 소재)는 지역 현안문제 해소를 위해 ‘맞춤형 전복 양식관리 현장 컨설팅’ 지원을 시작했다.


남해연구소는 ▲신안군 맞춤형 전복 관리 매뉴얼 제작 ▲지역 특화 사육관리 기술의 지속적 지원 ▲고수온•적조에 따른 피해 예방을 위한 기술교육 등을 고수온이 오기 전에 집중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미국 국립해양대기청(NOAA)은 올해 1월 전(全)지구적 평균 기온이 1880년 이후 3번째로 높게 측정되어 올 여름철 고수온 발생 가능성이 높다고 예측했다.


라인철 남해수산연구소장은 “올 겨울 우리나라도 연안 수온이 평년에 비해 높았는데 여름철에도 고수온 발생이 예상된다.”라며, “지역별 현안 문제를 해소하고 어업피해 최소화에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