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7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해양계교육

한국해양대 LINC+ 글로벌 캡스톤디자인 워크숍 개최

한국해양대 LINC+ 글로벌 캡스톤디자인 워크숍 개최


한국해양대학교 LINC+사업단(단장 경갑수)은 지난 25일 학내 국제교류협력관에서  ‘글로벌 융합캡스톤디자인 워크숍’을 개최했다.


워크숍에는 한국해양대 학생들을 비롯해 공통적으로 조선⋅해양 분야에 강점을 지닌 싱가포르 NgeeAnn Polytechnic 재학생과 덴마크 오르후스해양과학기술대학(이하, AAMS) 및 코펜하겐해양공학기술경영대학(이하, MSK), 미국 NOAA 유학생이 90여 명이 참여했다. 각 대학 소개를 시작으로 다국적 융합팀을 편성한 학생들의 캡스톤디자인 주제발표와 토론이 활발하게 이뤄졌다.


이번 행사를 주도한 이강기 교수(해양플랜트운영학과)는 “단순 학생교류에서 벗어나 조선⋅해양이라는 공통점을 가진 4개 대학 학생들이 글로벌 캡스톤디자인을 통해 국가 특성과 전공지식을 토대로 자유롭게 토론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앞으로도 우리 대학이 글로벌 산학협력의 선두에서 해양산업을 이끌어 나가는데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경갑수 LINC+사업단장은 “NgeeAnn Polytechnic, MSK, AAMS처럼 산학협력이 우수한 해외 대학과의 글로벌 캡스톤디자인 등 적극적이고 지속적인 교류와 벤치마킹을 통해 우리 대학 산학협력 시스템을 더욱 고도화하고, LINC사업에서 구축한 대륙별 글로벌 산학협력센터를 기반으로 해양분야 산학협력 선도모델 창출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