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7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경제정책

부산시 환경관리해역 중앙평가 전국 1위

부산시 환경관리해역 중앙평가 전국 1위
특별관리해역, 환경보전해역 중앙평가에서 전국 1위 달성


부산시가 품격있는 글로벌 클린 부산항 조성을 위해 역점적으로 추진하는 해양환경개선사업이 해양수산부 주관 ‘환경관리해역의 환경관리계획 해역별 중앙평가’에서 전국 1위의 쾌거를 거뒀다.


환경관리해역의 환경관리계획 해역별 중앙평가는 매년 해양수산부 주관으로 전국 해양환경분야 주요 해역인 부산을 비롯한 인천, 울산, 광양, 마산의 5개 특별관리해역과 득량만, 완도・도암만, 함평만, 가막만의 4개 환경보전해역 등 총 9개 해역을 대상으로 육상 오염원 관리, 해양환경 개선, 해양생태계 복원・친수공간 확보, 해양환경 관리역량 강화의 4개 분야별 세부실천사업을 선정하여 추진상황 및 해양 환경관리에 대한 지방정부의 행정역량과 단체장 의지를 평가하는 제도이다.


특히, 이번 평가에서 부산시는 서병수 시장의 공약사업인 특별관리해역 연안오염 총량관리제와 함께 다대포항 해양오염 퇴적물 정화・복원사업, 비점오염원 저감사업, 습지보호구역 보전・관리사업, 인공어초사업, 연안유휴지 정비사업 등 다양한 해양환경 개선사업을 발굴 추진한 점이 우수하게 평가되었으며, 26개 세부실천사업 중 20여개 사업에서 100점 만점을 획득하였다.
 

서병수 시장은 “부산이 해양수도에 걸맞는 글로벌 해양환경 허브도시, 시민이 즐겨찾는 건강한 해양・생태 환경도시 조성하기 위하여 앞으로도 부산연안 특별관리해역 해양환경 핵심 개선사업을  발굴,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