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7 (목)

  • -동두천 0.8℃
  • -강릉 3.0℃
  • 박무서울 1.6℃
  • 대전 3.0℃
  • 구름조금대구 -1.8℃
  • 맑음울산 1.4℃
  • 박무광주 1.7℃
  • 맑음부산 5.0℃
  • -고창 2.2℃
  • 구름많음제주 8.9℃
  • -강화 -2.6℃
  • -보은 0.2℃
  • -금산 1.9℃
  • -강진군 0.3℃
  • -경주시 -5.3℃
  • -거제 1.8℃

여수광양항만공사 컨 물량 유치 위한 전략회의 개최

선사·터미널 운영사와 광양항 영업·마케팅 전략 논의

여수광양항만공사 컨 물량 유치 위한 전략회의 개최
선사·터미널 운영사와 광양항 영업·마케팅 전략 논의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방희석’, 이하 공사)는 6일 2020년 광양항 컨테이너 물동량 300만TEU 달성을 위해 선사 및 컨테이너터미널 운영사 등 14명이 참석한 가운데 영업·마케팅 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전략회의는 광양항의 컨테이너 물동량 2위 위상을 회복하고 보다 면밀한 2018년 영업·마케팅 전략수립을 위해 마련됐다고 공사 측은 설명했다.



그동안 광양항은 글로벌 얼라이언스 선대 개편, 중국 항만의 공격적인 하역료 인하 전략 등 항만 정세 변화로 컨테이너 물량이 감소 추세를 보여 왔다.


이날 회의는 공사의 2018년 광양항 마케팅 전략 및 인센티브 개편 방향과 선사·터미널 운영사의 운영 실적 및 2018년 운영 계획 등을 토대로 광양항 물량 유치를 위한  토론을 했다.


이 자리에서 참석자들은 각 사의 운영전략을 공유하여 광양항 환적물량 및 원양모선 유치를 위해 총력을 다하자는데 의견을 모았다. 공사는 오는 21일까지 타 선사 및 터미널 운영사를 대상으로 전략회의를 2회 진행할 예정이다.


공사 측은 이번 전략회의가 광양항 컨테이너부두의 경쟁력 확보 및 향후 300만TEU 자립항만을 위한 상호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선정덕 글로벌마케팅팀장은 “3차례에 걸친 선사, 운영사와의 전략회의를 통해 광양항 활성화 및 세계 해운·항만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2018년 혁신성장 마케팅 전략을 수립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