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22 (금)

  • -동두천 4.4℃
  • -강릉 6.5℃
  • 연무서울 4.9℃
  • 연무대전 5.5℃
  • 맑음대구 6.8℃
  • 맑음울산 6.4℃
  • 맑음광주 6.8℃
  • 맑음부산 6.3℃
  • -고창 4.7℃
  • 구름조금제주 10.3℃
  • -강화 6.8℃
  • -보은 4.0℃
  • -금산 1.0℃
  • -강진군 4.4℃
  • -경주시 2.5℃
  • -거제 6.4℃
기상청 제공

전복 주산지 완도 및 진도 해역별 맞춤형 양식 생산 관리한다

전복 주산지, 완도 및 진도 해역별 맞춤형 양식 생산 관리한다


국립수산과학원(원장 서장우) 남해수산연구소(여수시 소재)는 전복 주산지인 완도 및 진도 해역에서 수산피해를 사전에 대응하고 생산성을 높이기 위해 양식어업인을 대상으로 맞춤형 전복 양식생산관리 기술지원 체계를 구축했다고 밝혔다.


남해수산연구소는 지속가능한 전복 양식산업을 위해 우리나라 전복 80%이상을 생산하는 완도지역에서 2012년부터 ‘전복 생산성 저하 원인구명 및 대응 방안 연구’를 진행하고 이를 바탕으로 ‘전복 가두리양식 사육관리 매뉴얼’을 발간•배포했다. 또한, 최근 4년간 완도해역에 맞는 전복 양식관리 기술교육을 116개소(어업인 6,024명)에서 실시하는 등 전복 생산성 향상에 기여했다.


완도군 다음으로 전복 생산량이 많은 진도해역은 전복피해가 거의 없었으나, 올해 9월경 다수의 전복 피해가 있어 이에 따른 맞춤형 기술교육을 실시했다. 어업인 기술교육은 ▲전복 가두리양식 어장환경 특성 ▲전복 피해원인 ▲사육관리 및 대응방안에 대한 내용을 중점으로 실시했다.


박성욱 남해수산연구소장은 “전복 양식산업 발전을 위해 현장에서 필요한 연구를 적극 지원하고, 전복 양식에 필요한 맞춤형 기술교육을 통해 수산피해를 줄이는데 적극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