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1 (목)

  • -동두천 -7.8℃
  • -강릉 -3.7℃
  • 맑음서울 -7.4℃
  • 구름많음대전 -5.7℃
  • 구름조금대구 -3.6℃
  • 맑음울산 -3.3℃
  • 광주 -3.7℃
  • 맑음부산 -0.7℃
  • -고창 -4.4℃
  • 제주 -0.5℃
  • -강화 -9.5℃
  • -보은 -7.7℃
  • -금산 -7.1℃
  • -강진군 -3.1℃
  • -경주시 -3.0℃
  • -거제 -0.2℃
기상청 제공

해양부 김 신품종 종자업체에 분양 2월 8일까지 신청 받아

해양부 김 신품종 종자업체에 분양 2월 8일까지 신청 받아
품질 좋고 생산성 높은 김 신품종 현장에 보급한다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1월 5일(금)부터 2월 8일(목)까지 국립수산과학원에서 개발한 7개 김 국유품종 분양 신청을 받고, 종자업체와 계약을 체결하여 현장에 본격 보급한다고 밝혔다.


김은 우리나라 양식해조류 중 생산량 1위 품목이며 작년 말에는 수출액 5억 달러를 돌파하는 등 해외에서도 크게 각광받고 있다. 해양수산부는 성장가능성이 높은 김 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2009년부터 국립수산과학원 해조류연구센터에서 선발육종 방식으로 신품종 개발을 추진하였으며, 이번에 그 중 7개 품종을 공급하기로 하였다.


이번에 분양하는 7개 품종은 국내 김 양식생산량의 70%를 차지하는 ‘방사무늬김’에 속하며, 모두 품종보호권*을 출원하였고 이 중 2개 품종에 대해서는 등록절차를 완료하였다. 방사무늬김은 얇고 식감이 부드러워 주로 김밥용 김과 수출용 조미김으로 가공되어 소비되고 있다.


새로 개발된 품종들은 기존 품종보다 성장속도가 빨라 안정적으로 생산량을 확보할 수 있으며 맛과 색감 면에서도 우수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해양수산부는 올해 분양에 앞서 작년에 일부 품종(수과원 104호, 105호, 106호, 108호)에 대한 시범 분양을 진행하여 종자생산업체 및 양식어업인으로부터 많은 호평을 받았다.


분양을 희망하는 종자업체는 국립수산과학원 누리집의 ‘국유품종보호권 처분 공고’에 따라 오는 2월 8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해양수산부는 오는 1월 23일(화) 오후 2시 (사)한국김종묘생산자연합회 회원 및 국내 김 종자생산업체를 대상으로 ‘김 신품종 보급 설명회’를 개최하여 품종별 특성과 실시권 계약 체결 방법 등에 대해 안내한다. 앞으로도 우리나라 김 특유의 향미와 부드러운 식감 등을 살린 우수품종 개발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국내 양식어가에 보급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