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03 (목)

  • -동두천 14.9℃
  • -강릉 14.2℃
  • 흐림서울 12.8℃
  • 구름조금대전 16.4℃
  • 구름많음대구 15.9℃
  • 구름많음울산 15.9℃
  • 구름조금광주 15.9℃
  • 구름조금부산 16.5℃
  • -고창 13.2℃
  • 흐림제주 16.4℃
  • -강화 13.8℃
  • -보은 16.2℃
  • -금산 14.3℃
  • -강진군 15.3℃
  • -경주시 16.1℃
  • -거제 16.3℃
기상청 제공

수산재해 국립수산과학원과 기상청이 함께 대응한다

수산재해 국립수산과학원과 기상청이 함께 대응한다


해양수산부 국립수산과학원(원장 서장우)과 기상청(청장 남재철)은 기후변화에 의해 발생되는 수산재해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양 기관이 각각 보유하고 있는 수온정보를 공유한다고 밝혔다.


국립수산과학원은 자체 해양관측망에 기상청의 관측망을 연계하여, 보다 정밀한 수온정보를 어업인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연안양식장은 2016년과 2017년 여름의 고수온 현상과 2017~2018년 겨울 저수온 현상으로 양식생물의 대량폐사로 큰 피해를 입었다.


국립수산과학원은 이상수온 예보를 담당하고 있는 기관으로 전국 54개소의 관측부이 등에서 관측한 수온정보를 어업인들에게 제공하고 있으나 우리나라 전체 연안의 수온정보를 모두 제공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었다.


서장우 국립수산과학원장은 최근 기후변화에 따른 이상수온의 빈번한 발생으로 양식업계의 피해가 확대되고 있어 “어업인들에게 보다 신속한 수온정보 제공을 통해 양식장의 피해 저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