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12 (목)

  • -동두천 26.7℃
  • -강릉 31.9℃
  • 흐림서울 28.0℃
  • 구름많음대전 32.1℃
  • 구름조금대구 33.8℃
  • 구름많음울산 31.8℃
  • 구름많음광주 33.5℃
  • 구름많음부산 29.1℃
  • -고창 30.2℃
  • 맑음제주 29.3℃
  • -강화 25.4℃
  • -보은 31.6℃
  • -금산 31.6℃
  • -강진군 31.3℃
  • -경주시 34.3℃
  • -거제 31.1℃
기상청 제공

해양환경공단 가로림만 및 신두리사구 해역 현장관리 강화

해양환경공단 가로림만 및 신두리사구 해역 현장관리 강화
현장 중심형 해양보호구역 관리사업 추진으로 질적관리 강화한다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박승기)은 오는 7월 11일부터 충남 태안군 가로림만 해역과 신두리사구 해역 해양보호구역의 생태계 보전·관리 효율성을 도모하기 위해 현장관리 업무를 추진한다.


가로림만 해역 해양보호구역은 점박이물범 등 보호대상해양생물의 서식지·산란지이자 수산생물·저서생물의 주요 서식지로 보전가치가 매우 높은 해역으로 2016년 7월 해양보호생물구역으로 지정되었다. 면적은 91.237㎢로 여의도 면적의 31배 규모로 국내 최대 면적이자 최초의 해양생물보호구역이다.


신두리사구 해역 해양보호구역은 국내최대의 사구로서 다양한 식생과 특이한 지형으로 보전가치가 높은 해역으로 2002년 10월 해양생태계보호구역으로 지정되었으며 면적은 0.64㎢로 태안군 원북면 신두리에 위치하고 있다.


이에, 공단은 가로림만 해역 해양생물보호구역과 신두리사구 해역 해양생태계보호구역의 체계적인 보전과 지속가능한 이용을 도모하기 위한 관리기본계획 수립 연구사업을 직접 수행한 바 있다.


올해는, 해양보호구역 현장관리 강화를 위해 전문인력을 신규채용 하여 현장에 배치하고 수산종패 방류, 방문객 편의시설 및 안내판 설치, 지역주민 인식증진 및 선진지 견학, 연안오염 실태조사 및 개선방안 연구 등의 관리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은 “가로림만과 신두리사구 해역의 해양보호구역 체계적인 보전과 현명한 이용을 통해 지역의 브랜드 가치를 창출하고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