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7 (화)

  • 구름많음동두천 30.1℃
  • 흐림강릉 28.1℃
  • 흐림서울 30.1℃
  • 구름많음대전 32.6℃
  • 구름많음대구 29.3℃
  • 구름많음울산 28.4℃
  • 구름많음광주 30.0℃
  • 구름많음부산 29.7℃
  • 구름많음고창 31.3℃
  • 구름많음제주 29.9℃
  • 구름많음강화 29.8℃
  • 구름조금보은 29.6℃
  • 구름조금금산 31.4℃
  • 구름많음강진군 31.1℃
  • 구름많음경주시 27.1℃
  • 구름많음거제 30.3℃
기상청 제공

KOEM 연평어장 서식지 보호를 위한 침적쓰레기 수거작업 추진

연평어장 서식지 보호를 위한 침적쓰레기 수거작업 추진
해군과 협조하여 약 21일간 수거작업 진행 예정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박승기)은 해군과 함께 오는 7일부터 27일까지 서해 연평도 주변 어장에서 폐어구 등 침적쓰레기 수거활동을 펼친다고 밝혔다.


공단은 매년 폐어구 등 어장환경을 악화시키는 원인제거를 위해 침적쓰레기 수거작업을 추진해왔다. 특히, 연평어장은 꽃게의 중요한 서식지로써 과거에 비해 감소 추세에 있는 어획량이 이러한 침적쓰레기의 영향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해저폐기물 수거는 필요한 작업이다.



이번 수거작업은 꽃게잡이 금어기에 맞춰 이루어지며, 작업은 해군의 잠수요원이 폐기물을 건져 올리면 공단이 선박과 장비를 투입하여 쓰레기를 인수받은 뒤 운반·처리하는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연평도 어장은 꽃게의 주 서식지로 해양환경 관리의 필요성이 높지만 북방한계선(NLL) 인근에 위치해 군사적으로 민감한 부분이 있는 만큼 매년 해군의 협조를 받아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은 “앞으로도 공단은 어업인들의 삶의 터전인 어장 침적쓰레기 수거작업을 비롯하여 해양환경 개선을 위한 사업들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