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21 (금)

  • 흐림동두천 9.4℃
  • 구름많음강릉 11.8℃
  • 흐림서울 9.2℃
  • 연무대전 9.3℃
  • 연무대구 10.5℃
  • 구름조금울산 16.9℃
  • 연무광주 13.1℃
  • 흐림부산 16.9℃
  • 흐림고창 10.5℃
  • 박무제주 15.6℃
  • 흐림강화 7.8℃
  • 흐림보은 9.8℃
  • 흐림금산 10.8℃
  • 구름많음강진군 16.6℃
  • 구름많음경주시 14.8℃
  • 구름많음거제 13.2℃
기상청 제공

해양인문화

산타 변신 현대重 직원들 깜짝 선물 전해요

산타 변신 현대重 직원들 깜짝 선물 전해요
어린이 260여명에 방한용품•학용품 등 크리스마스 선물 전달
김장담그기•협력사 성금 등 불황에도 ‘이웃 사랑’ 적극 나서
 
“크리스마스에는 축복을, 크리스마스에는 사랑을!”
 

현대중공업 직원들이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밝고 건강한 웃음을 간직한 어린이들을 위해 ‘일일 산타’로 변신했다.
 

현대중공업은 21일(금) 울산 본사에서 직원들이 직접 지역 내 저소득 가정 어린이들에게 크리스마스 선물을 전달하는 ‘2018년 현중 산타원정대’ 행사를 열고, 이날부터 선물 배달에 나섰다.
 

이번에 전달한 선물은 현대중공업 직원들이 서로를 칭찬할 때마다 주고받는 ‘칭찬 포인트’ 적립금을 모아 마련한 것으로, 현대중공업은 지난 2016년부터 칭찬 포인트 1점당 100원의 불우이웃돕기 성금을 적립하고 있다.
 

직원들이 직접 포장한 선물 꾸러미 속에는 문구세트 등 학용품과 아이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도와줄 방한용품, 간식 등이 담겼다.

 
이 선물은 일일 산타로 변신한 20여명의 현대중공업 직원들이 크리스마스 전까지 지역 아동센터 및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동구지역 소외 아동 260여명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산타 원정대 봉사에 참여한 현대중공업 김진영 사원은 “연말을 맞아 더욱 따뜻한 관심과 온정이 필요한 아이들에게 깜짝 선물을 해줄 수 있어 기쁘다”며,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잃지 않도록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주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중공업은 이번 행사 외에도 지난 11월 말 소외된 이웃들에게 김장 김치를 담아 전달하는 ‘사랑의 김장담그기’ 행사를 통해 8천여 포기의 김치를 소외계층에 전달했으며, 지난 12일(수)에는 현대중공업그룹 협력회사협의회가 2천300만원의 불우이웃돕기 성금을 쾌척하는 등 불황에도 불구하고 지역 이웃들을 위한 나눔 활동에 적극 나서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