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5 (토)

  • 맑음동두천 1.7℃
  • 맑음강릉 5.1℃
  • 맑음서울 -0.5℃
  • 맑음대전 3.7℃
  • 구름조금대구 6.2℃
  • 연무울산 8.5℃
  • 맑음광주 6.5℃
  • 연무부산 8.8℃
  • 구름조금고창 3.1℃
  • 박무제주 7.6℃
  • 맑음강화 -0.6℃
  • 맑음보은 3.4℃
  • 맑음금산 2.9℃
  • 맑음강진군 6.7℃
  • 구름많음경주시 7.6℃
  • 구름많음거제 7.1℃
기상청 제공

2019년 국내 첫 크루즈 선박 부산항 입항

2019년 국내 첫 크루즈 선박 부산항 입항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는 1월 2일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에 2019년도 국내 첫 기항하는 크루즈 선박이 입항했다고 밝혔다.


오전 9시 접안한 사파이어프린세스호(Sapphire Princess, 11만5천톤)는 호주승객 750명, 미국승객 750명, 영국승객 400명 등 총 2,900여명이 탑승한 월드와이드 선박이며 부산에서 약 9시간 체류한 후 일본 나가사키항으로 떠날 예정이다.


금일 사파이어프린세스호를 시작으로 부산항에는 올해 크루즈 선박 총 143항차, 승객 약 20만명이 입항할 전망이며, 일본 43항차, 월드와이드 43항차, 중국 27항차, 대만 8항차, (준)모항 22항차 등 다양한 형태의 크루즈가 부산항에서 입·출항할 예정이다.



이는 그간 사드사태 이후, 부산항이 크루즈시장 다변화를 위해 대만, 일본, 러시아 등 해외시장 마케팅을 다각도로 전개하고 부산항에서 출발하는 크루즈 모항 상품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한 결과로 보여진다.


또한, 부산항은 글로벌 수준의 크루즈 수용태세를 갖추기 위해 부산시, 법무부, 세관 등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입출국심사방식을 개선하고 있다.


특히, 작년 10월부터 국내 최초로 바코드 인식 방식으로 입출국심사를 하여 크루즈 승객들의 편의제고 및 보안성 강화에 기여하고 있다.


부산항만공사 남기찬 사장은 “부산항은 작년 크루즈 시장 다변화의 성과로 국내 입항 크루즈 관광객의 70%를 점유하는 국내 최대 크루즈항으로 도약했으며, 올해에도 동북아시아의 다양한 국가에 대한 마케팅 및 크루즈 모항·준모항 확대 유치를 위해 노력하여 부산의 크루즈 연관 산업 활성화를 통한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