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03 (일)

  • 흐림동두천 1.6℃
  • 흐림강릉 5.1℃
  • 서울 2.9℃
  • 대전 3.8℃
  • 대구 2.1℃
  • 울산 8.4℃
  • 광주 7.4℃
  • 부산 12.4℃
  • 흐림고창 12.2℃
  • 흐림제주 17.9℃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2.5℃
  • 흐림금산 2.9℃
  • 맑음강진군 6.9℃
  • 흐림경주시 2.8℃
  • 흐림거제 7.0℃
기상청 제공

부산항 신항 내 막힘없는 물류 흐름 구현한다

부산항 신항 내 막힘없는 물류 흐름 구현한다
주간선도로(북`컨`배후단지~제2배후도로 구간) 3.2km 구간 개통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부산항 신항의 증가하는 교통량을 해소하고 물류 수송기능을 향상시키기 위해 건설한 ‘부산항 신항 주간선도로’를 1월 31일 개통한다고 밝혔다.


주간선도로는 부산항 신항 북컨테이너 배후단지에서 웅동배후단지를 거쳐 제2배후도로까지 연결하는 도로로, 8년간 총 3,315억 원을 투자하여 총 길이 3.2km(안골대교 0.8km 포함), 왕복 6차선 규모로 건설되었다.


주간선도로 개통 전에는 웅천대교를 통해서만 북`컨`배후단지에서 제2배후도로 진입이 가능하여 출․퇴근시간은 물론 물동량 이동이 많은 오후시간대에도 교통이 정체되어 배후단지 입·출입 및 물류수송에 어려움이 있었다.


그러나, 주간선도로가 개통됨에 따라 웅천대교에 집중된 교통량이 주간선도로로 분산되어, 내부 교통 흐름이 대폭 개선되고 수송시간이 절반 이상 단축(15분 → 5분)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간선도로 개통식은 1월 31일에 부산지방해양수산청(청장 김준석) 및 부산항만공사(사장 남기찬) 공동 주관으로 열리며, 공식 개통행사 및 축하공연, 도로걷기 등의 부대행사들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개통식 당일 오후 4시부터는 일반차량의 통행이 가능할 예정이다.


김명진 해양수산부 항만개발과장은 “주간선도로 개통을 통해 부산항 신항 내부 교통 흐름 및 물류 수송 속도가 빨라져 배후단지 물류 및 수송업체들이 편의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되며, 부산항이 동북아 물류허브로 성장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