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5 (수)

  • 맑음동두천 22.6℃
  • 맑음강릉 19.9℃
  • 구름조금서울 24.2℃
  • 구름조금대전 25.5℃
  • 구름조금대구 27.6℃
  • 맑음울산 22.1℃
  • 맑음광주 25.1℃
  • 맑음부산 22.5℃
  • 맑음고창 19.9℃
  • 구름많음제주 21.6℃
  • 흐림강화 18.0℃
  • 맑음보은 23.8℃
  • 맑음금산 23.9℃
  • 맑음강진군 24.4℃
  • 맑음경주시 23.7℃
  • 맑음거제 22.5℃
기상청 제공

부산항만공사 등 부산지역 8개 공공기관 부산 사회적경제 지원기금(BEF) 2년차 공동사업 시행

부산항만공사 등 부산지역 8개 공공기관 부산 사회적경제 지원기금(BEF) 2년차 공동사업 시행


부산항만공사(사장 남기찬) 등 부산지역 8개 공공기관은 3일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대회의실에서 「부산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한 공공기관 공동기금 위탁 업무협약」을 (사)사회적기업연구원과 체결하고, ‘부산 사회적 경제 지원기금(BEF)’의 본격적인 2년차 사업 시행에 들어갔다.


이들 8개 공공기관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핵심과제인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해 2022년까지 50억 원의 공동기금을 조성, 사회적기업을 지원하기로 하고, 지난해 7억5000만 원 규모의 기금을 마련하여 28개 사회적 경제 기업에 재정지원을 하는 등 부산 사회적 경제 기업의 육성・성장 지원했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2억9000만 원을 증액한 총 10억4000만 원을 추가 조성하여 △기업의 성장단계별 맞춤형 재정지원 △인사․회계․법무 분야 경영컨설팅 △사회적 기업가를 발굴․육성하여 창업지원 사업과 연계하는 인재육성 프로그램 △사회적 협동조합 설립 지원 △사회적 경제 분야 국제포럼 개최 등의 사업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공동기금의 핵심 사업인 재정지원 프로그램은 사회적 경제 전문가의 심사를 통해 선정된 기업을 대상으로 Start-up 단계 기업에 무상 재정지원 및 크라우드펀딩 성공 시 매칭투자, Scale-up 단계 기업에 무이자 대출 형태로 지원할 계획이다.


부산항만공사 남기찬 사장은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통해 부산지역의 일자리 창출과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의 양극화 해소 등 공공기관 역할 수행을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공동기금의 위탁 운영을 맡은 (사)사회적기업연구원 조영복 원장(부산대 경영대 교수)은 “작년 공공기관 공동사업 시작 이후 실제 「부산 사회적 경제 지원기금(BEF)」과 유사한 사업이 다른 혁신도시에서 출범한 것으로 안다.”며, “이번 2년차 공동사업이 전국 확산을 위한 기폭제가 되어 부산이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한 마중물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시민사회와 함께 운영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공동기금의 구체적인 지원사업은 사회적기업연구원 홈페이지(rise.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