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7 (수)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5.9℃
  • 흐림서울 25.8℃
  • 구름많음대전 31.3℃
  • 구름많음대구 31.4℃
  • 구름조금울산 32.1℃
  • 구름많음광주 32.7℃
  • 맑음부산 30.0℃
  • 구름조금고창 32.1℃
  • 맑음제주 31.0℃
  • 흐림강화 27.3℃
  • 구름많음보은 31.4℃
  • 구름많음금산 31.4℃
  • 구름많음강진군 32.0℃
  • 구름많음경주시 33.1℃
  • 구름조금거제 30.7℃
기상청 제공

SM상선 2019년 상반기 당기순이익 흑자 달성

SM상선,2019년 상반기 당기순이익 흑자 달성
2019년 상반기 매출액 4,302억원, 영업손실 110억원,당기순이익 58억원 흑자
전년 동기 대비 유가 상승에도 불구하고 실적 개선 이뤄내
선합리화,선적률 증대, 컨테이너 회전율극대화, 일반관리비 절감 주효
“흑자전환의 원년이 될 수 있도록 전 임직원 최선 다할 것”


SM상선(대표 박기훈)이 2019년 상반기에 당기순이익 흑자를 거두면서 전년 대비 실적 개선을 이뤄냈다.


SM상선은 별도재무제표 기준 2019년 상반기에 매출액 4,302억원,영업손실 110억원,당기순이익 58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특히,영업손실은 2018년 상반기343억원과 비교해 약 3분의 1로 줄었다.


특히 이번 실적은 전년 동기 대비 유가가 상승하는 등 악화된 외부 환경 속에서 이뤄낸 실적 개선이어서 의미가 크다.


SM상선은이번 성과가 ▲ 노선 합리화 ▲미주노선 선적률 증대 ▲컨테이너 회전율 극대화▲ 일반관리비 절감 노력 덕분이었다고 밝혔다.


SM상선은 중동 및 인도노선 등 저조한 시황으로 인해 적자가 발생하는 노선을과감히 철수시켜 적자를 줄였으며,장기운송계약 화물과 스팟성(단기성) 화물 선적 비율을 시황에 따라 적절하게 운용함으로써 수익성을 극대화했다. 또한, 컨테이너회전율을 증대시켜 빈 컨테이너 운송에 필요한 운영 비용을 절감했으며,불필요한 일반관리비 절감도실적개선에 기여했다.


SM상선 관계자는“하반기는 전통적인 미주항로 성수기로 미주전문 국적 원양선사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할 수 있는 기회”라며 “외부환경에도 흔들리지 않고 반드시 흑자전환의 원년이 될 수 있도록 전 임직원이 한마음으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