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32.2℃
  • 구름많음강릉 33.9℃
  • 구름많음서울 33.4℃
  • 구름많음대전 33.9℃
  • 구름많음대구 34.4℃
  • 구름많음울산 32.7℃
  • 구름많음광주 32.6℃
  • 구름많음부산 32.3℃
  • 구름많음고창 33.0℃
  • 흐림제주 32.7℃
  • 구름조금강화 31.2℃
  • 구름많음보은 34.1℃
  • 구름많음금산 32.9℃
  • 구름많음강진군 31.6℃
  • 구름많음경주시 33.8℃
  • 흐림거제 32.8℃
기상청 제공

해양쓰레기의 관리와 재활용을 위해 부산에서 모였다

해양쓰레기의 관리와 재활용을 위해 부산에서 모였다
KIOST, ‘해양쓰레기의 효율적 관리를 위한 토론회’ 개최
 

한국해양과학기술원(원장 김웅서, 이하 KIOST)은 지난 8일(목) 오후, KIOST 부산 본원에서 ‘해양쓰레기의 효율적 관리를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국회 윤준호 의원실이 주최하고 KIOST와 한국해양수산개발원(원장 양창호)이 공동으로 주관하며, 송명달 해양수산부 해양환경정책관과 유재수 부산광역시 경제부시장 등 외빈과 국내 해양쓰레기 분야의 전문가 1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해양 플라스틱 쓰레기의 오염실태와 문제점(KIOST 심원준 책임연구원) △해양 플라스틱 쓰레기의 국제사회 움직임과 우리나라의 대응(KMI 김경신 부연구위원) △해양 플라스틱 쓰레기의 재활용 기술 개발(KIOST 김민욱 선임연구원)의 전문가 발제로 시작되어, 최근 심각하게 대두되고 있는 해양쓰레기 문제에 대한 사회적 관심 고취 및 해양 쓰레기 관리와 재활용을 위한 실질적 정책 대안을 논의하기 위한 토론으로 진행됐다.


특히 토론회에서는 해양쓰레기를 수거하여 세척, 건조 및 2차 가공을 하는 전처리 기술 개발부터 기존의 보강재보다 높은 강도와 능력을 가진 섬유보강 시멘트 등의 고부가 제품으로 재활용하는 기술이 논의되며 해양쓰레기의 자원화를 위한 원천 기술 개발이 강조됐다.
 

또한 부대행사로는 (사)동아시아바다공동체 오션에서 제공한 김정아 예술감독과 이종호 산양초등학교 곤리분교장 교사와 학생들의‘해양쓰레기 예술 작품’ 사진이 전시되어 참석자들에게 토론회의 의미를 되새겨보는 기회를 제공했다.
 

김웅서 원장은 “KIOST는 해양환경에서 미세플라스틱에 의한 환경위해성 규명을 목표로 2012년부터 연구를 진행 중이고, 최근에는 바다에서 발생한 플라스틱 쓰레기의 재활용 연구까지 수행하며 최고의 연구역량을 보유하고 있다.”라며, “이번 토론회가 우리나라 해양 보전과 해양쓰레기 저감을 위한 관리방안을 모색하는데 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