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3 (화)

  • 흐림동두천 26.3℃
  • 흐림강릉 20.2℃
  • 흐림서울 27.2℃
  • 흐림대전 23.6℃
  • 흐림대구 24.5℃
  • 울산 24.1℃
  • 흐림광주 25.1℃
  • 흐림부산 24.4℃
  • 흐림고창 25.6℃
  • 흐림제주 26.1℃
  • 흐림강화 27.2℃
  • 흐림보은 23.1℃
  • 흐림금산 22.8℃
  • 흐림강진군 23.6℃
  • 흐림경주시 23.7℃
  • 흐림거제 24.7℃
기상청 제공

주요해사인

강무현 전 해수부장관 한해총 회장 취임

강무현 전 해수부장관 한해총 회장 취임
55개 해양관련 단체 및 기관 회원으로 참여

한국해양산업총연합회(이하 한해총)는 9월3일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임시총회를 열고 해양수산부 장관을 역임한 한국해양재단 강무현 이사장을 신임 회장으로 선출했다.

한해총은 지난 2008년 11월 발족된 이후 10년 넘게 한국선주협회장이 겸직해 왔다.



이 날 임시총회에서 한해총 정태순 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지금 국내 55개 해양관련 단체 및 법인을 회원으로 두고 있는 한해총이 우리나라 해양산업을 견인하는 명실상부한 단체로 거듭 나기 위해서는 획기적인 변화가 필요하다”고 강조하고 새로운 회장 선출을 제안했다.

이에 회원 단체들은 만장일치로 한국해양재단 강무현 이사장을 만장일치로 신임회장으로 추대했다.

이 날 회장에 취임한 강 전 장관은 “해양산업이 어려운 시기에 중책을 맡게 돼 어깨가 무겁다”면서 “회원단체 또는 기관들이 처한 어려운 현안에 대해서는 한해총이 함께 해결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신임 강 회장은 해양수산부에서 수산정책국장, 해운물류국장, 차관 등을 거쳐 2007년 5월부터 2008년 2월까지 15대 해양수산부 장관을 역임한 바 있으며, 현재 한국해양재단 이사장직을 맡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