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화)

  • 흐림동두천 24.0℃
  • 구름많음강릉 26.5℃
  • 흐림서울 24.7℃
  • 흐림대전 24.7℃
  • 구름조금대구 28.1℃
  • 구름조금울산 27.1℃
  • 구름많음광주 26.3℃
  • 구름많음부산 23.4℃
  • 구름많음고창 25.7℃
  • 구름조금제주 24.3℃
  • 흐림강화 22.5℃
  • 구름많음보은 25.3℃
  • 구름많음금산 25.1℃
  • 맑음강진군 27.1℃
  • 구름조금경주시 28.6℃
  • 구름많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해양환경공단, 반부패 협의체 "청정구역" 활동 추진

해양환경공단, 반부패 협의체 "청정구역" 활동 추진 
반부패 경영활동 및 청렴문화 민간기업 확산 선도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박승기)은 해양환경 관련 5개 민간기업과 함께 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반부패 협의체 ‘청정구역’ 활동을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반부패 협의체 ‘청정구역’은 공단과 해양환경 관련 민간기업인 연안관리기술연구소, 인더씨(주), 해랑기술정책연구소, 해양생태기술연구소, 해양환경연구소가 참여한다. 

주요 활동으로는, 구성원의 반부패 경영활동 자가진단 점검을 통해 개선방안을 피드백하고, 민간분야에 적용 가능한 시책을 발굴ㆍ전파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이를 위해 ‘청정구역 조성을 위한 협약서’를 작성하고, 해양분야 반부패 청렴 확산과 공정사회 구현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백상규 해랑기술정책연구소 대표는 “공단과 함께하는 청정구역 활동을 통해 민간기업에서 놓치기 쉬운 반부패 청렴에 대한 인식 제고와 규제가능한 시책 발굴에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공단은 국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하는 ‘공공기관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4년 연속 우수등급을 달성했으며, 올해는 반부패 청렴문화를 민간부문으로까지 확산하기 위해 앞장서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