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2 (일)

  • 흐림동두천 24.2℃
  • 흐림강릉 27.1℃
  • 흐림서울 25.3℃
  • 흐림대전 27.4℃
  • 흐림대구 28.1℃
  • 구름많음울산 27.0℃
  • 흐림광주 27.0℃
  • 구름많음부산 26.2℃
  • 흐림고창 27.2℃
  • 구름많음제주 28.4℃
  • 흐림강화 24.6℃
  • 흐림보은 26.0℃
  • 흐림금산 26.4℃
  • 구름조금강진군 26.4℃
  • 흐림경주시 26.5℃
  • 구름많음거제 26.4℃
기상청 제공

IPA, VISION 2030에 기반한 조직개편 단행

IPA, VISION 2030에 기반한 조직개편 단행
급변하는 경영환경에 대한 적응력 높이고, 공사 핵심사업 추진에 역량 집중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최준욱)는 지난 10일 발표한 IPA 비전 2030 중장기 경영목표에 기반하여, 2020년 8월 10일부로 3본부 11실 8부(19개 단위조직)로의 조직개편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준욱 사장 취임(’20. 03. 18) 이후 처음 이뤄지는 조직개편으로 ①기관 핵심사업 수행력을 높여 인천항 발전에 기여하고 ②고객의 요구와 국가정책에 적극 부응하며 ③ 경영환경 변화에 대한 높은 적응력을 갖춘 조직이라는 세 가지 추진 방향에서 진행되었다.

특히, 위기극복 및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한 계획을 수립하고, 신항 Ⅰ-2단계 ‘컨’부두 개발이나 배후단지의 공급이 지속적으로 이뤄지는 등 인천항만공사의 역할이 막중한 시기에서 진행하는 조직개편인 만큼 심도있는 내부토의와 전문가의 자문을 거쳤다.

주요 개편내용으로는 급변하는 경영환경에 대한 대응력을 제고 하고자 각 본부 주무부서의 의사결정과 기획 기능을 강화하여 사업부서를 선도할 수 있도록 구조를 마련하였으며, 부두 운영, 내항 재개발, 인프라 건설 등 항만 핵심기능 담당부서를 최상위 조직인 ‘실’로 격상하여 인천항의 경쟁력 강화에 중점을 두었다.

또한, 한국판 뉴딜 사업 전담조직인 스마트혁신부를 신설하여  인천항에 스마트 물류체계를 구축 역량을 강화하기로 하였으며, 사회가치 실현, 혁신성장, 일자리 창출 담당부서를 통합하여 관련 업무가 유기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조직하는 등 국가 핵심과제를 선도적으로 수행하고자 하였다.

더불어, 22개 단위조직으로 구성되었던 조직구조를 19개로 간소화하였고, 시설관리부 산하에 건설, 전기, 기계 전담 조직을 신설하여 항만시설 유지보수 대응능력을 향상시켰으며, 여객사업부 역할을 신터미널 개장에서 여객 창출 및 이용객 편의 증진 중심으로 변경하는 등 운영 효율성 향상을 위한 노력도 기울였다.

인천항만공사 최준욱 사장은 “이번 조직개편은 IPA 비전 2030 경영목표 수립에 따른 첫 번째 후속 조치”라며, “새로운 조직을 잘 안착시켜 2030년 Double 500만 달성 및 안전하고 깨끗한 항만으로 도약하겠다”며 조직개편에 따른 포부를 밝혔다.

한편 새로운 직제는 2020년 7월 21일 제201대 항만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확정되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