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30 (금)

  • 맑음동두천 8.6℃
  • 구름많음강릉 11.4℃
  • 맑음서울 11.8℃
  • 맑음대전 10.9℃
  • 맑음대구 12.2℃
  • 구름조금울산 13.2℃
  • 맑음광주 12.7℃
  • 맑음부산 13.0℃
  • 맑음고창 8.8℃
  • 구름많음제주 15.7℃
  • 맑음강화 7.8℃
  • 맑음보은 8.1℃
  • 맑음금산 7.0℃
  • 맑음강진군 8.7℃
  • 구름조금경주시 11.9℃
  • 맑음거제 13.4℃
기상청 제공

해양계교육

한국해양대, ‘탄소나노소재 및 이차전지 분야 기술사업화 업무협약’

URL복사
한국해양대, ‘탄소나노소재 및 이차전지 분야 기술사업화 업무협약’
5년간 30억원 규모 기술이전 계약 체결

한국해양대학교(총장 도덕희)는 제일E&S㈜, 프리원㈜과 탄소나노소재 및 이차전지 분야 기술사업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15일 오전 대학본부 3층 정책회의실에서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제일E&S㈜과 프리원㈜는 한국해양대의 탄소나노소재 및 이차전지 분야 특허에 대한 우선협상 대상으로 향후 5년간 30억원 규모 기술이전 계약 체결하고, 프리원㈜의 연구소기업 등록 및 탄소나노소재 및 이차전지 분야 핵심 소재 기술을 연구·개발할 계획이다.

또한 부산연구개발특구 육성사업 수행사인 마이윌과 한국해양대 산학협력단은 탄소나노소재 및 이차전지에 대한 기술사업화 전략 수립했으며, 제일E&S㈜와 한국해양대학교기술지주가 합작투자형태로 프리원㈜을 설립해 연구소기업으로 등록 후 탄소나노소재 제조 및 소듐배터리(해수전지) 관련 기술사업화를 추진하고자 한다.

도덕희 한국해양대 총장은 “대형 기술이전을 위한 중장기적인 협약을 계기로 대학의 우수한 기술을 활용해 해양 산업분야의 기술사업화 선순환 체계를 확립하고 연구소기업의 후속 성장을 지원할 수 있도록 기반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협약 대상기술을 발명한 강준 한국해양대 기관공학부 교수는 나노재료 합성 및 설계 관련 연구를 통해 탄소나노소재 및 이차전지 관련 SCIE 논문과 국내외 특허를 출원·등록했다. 또 최근 3년 연속 세계적 권위지의 표지논문뿐만 아니라 2020년 리튬이온전지를 대체할 초고성능 나트륨 이온전지 음극소재를 개발해 나노기술 분야 국제학술지의 표지논문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