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11 (수)

  • 구름많음동두천 -2.1℃
  • 구름많음강릉 7.0℃
  • 구름많음서울 1.9℃
  • 구름조금대전 -0.3℃
  • 구름조금대구 2.2℃
  • 구름많음울산 4.2℃
  • 구름조금광주 3.7℃
  • 구름많음부산 6.9℃
  • 구름많음고창 -1.3℃
  • 구름많음제주 8.6℃
  • 구름많음강화 -2.3℃
  • 구름많음보은 -1.9℃
  • 구름조금금산 -2.4℃
  • 맑음강진군 0.2℃
  • 구름조금경주시 0.7℃
  • 맑음거제 3.8℃
기상청 제공

KR, 사상 최초 등록톤수 8천만톤 달성 2025년 1억톤 목표

KR, 사상 최초 등록톤수 8천만톤 달성 2025년 1억톤 목표
이형철 회장 목표를 높게 잡고 함께 노력해준 직원들에게 감사
8천만톤 달성 시점 등록선박 G.FUTURE에 기념패 수여  

한국선급(KR, 회장 이형철)은 11월 10일 집계 기준으로 8,012만톤을 기록하며, 사상 최초로 등록톤수 8천만톤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번 8천만톤 달성은 1962년 KR에 4,875톤(2척)이 최초로 등록된 이래 창립 62년만에 달성한 성과이다. 뿐 만 아니라 2020년 7천만톤 달성 이후, 2.5년 이라는 짧은 기간 동안 1천만톤이 증가하며 올해 연말 목표인 8천만톤을 조기 달성하는 기록도 세웠다.   



KR은 지난 2019년 1억만톤 달성 목표를 담은「VISION 2025」발표 이후, 
최근 3년간 약 5.72%의 등록선대 성장률을 기록하며 이전 보다 약 4.8배 높은 성장세를 보여 왔다. 

등록선대 증가를 견인한 주요한 배경에 초대형 원유운반선(VLCC), 컨테이너선과 같은 신조 선박과 해외선주로부터 현존선 유치 등 적극적인 영업활동으로 인한 영업실적 호조가 큰 역할을 했다. 

이밖에도 △등록선대 안전 제고 노력 △검사시스템 디지털화 △미래 기술 확보 및 기술서비스 제공 등을 통해 고객 편의성은 확대하고 높은 기술력은 입증하며 고객들의 신뢰를 받아 왔다. 

이형철 KR 회장은 “8천만톤 달성은 KR의 헌신적인 고객 서비스와 적극적인 영업활동에 대해 고객들이 신뢰를 보내준 덕분”이며, “모든 임직원들의 노력을 바탕으로 전 세계 선주, 조선소와의 공고한 협력관계가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밝히며 그간의 지지와 성원에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윤부근 검사 본부장은 발표를 통해 "한국선급의 다음 목표는 2025년 등록톤수 1억톤으로 1억톤 달성은 단순히 숫자로서의 의미가 아닌 언젠가 선급 개방에 대비할수 있는 자생력의 기준이라 보고있으며 한국선급은 시대의 흐름인 친환경과 디지털 기술을 리딩하여 고객과 함께 상생하며 지속 가능한 발전을 이룰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KR은 8천만톤 달성 시점 등록선박인 HM M의 G. FUTURE 선박에 기념패를 수여하고, 해당 선박과 선원의 안전한 항해를 기원했다.    


△ 이형철 KR 회장(왼쪽)이 김규봉 HMM 해사총괄(오른쪽)에게 8천만톤 달성 기념패를 전달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